수석PM, 디자인본부

심형선 Shim, Hyoung-Sun

모두에게 좋은 건축이 되도록 끊임없이 고민합니다.
참여 프로젝트